기사 (전체 759건) 제목보기제목+내용
[남영진] 만해와 함께 독립선언 불교대표중 한분인 백용성(白龍城)스님을 기리며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3.1절 100주년을 앞둔 지난2월27일 오후2시 불교의 총본산인 종로2가 조계사경내 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는 2건의 3.1운동 관련 세미나가 열렸다. 2층에서는 ‘31운동의 역사적 의의’를 다루는 만해 한용운스님을 조명한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9-02-28
[박병호] 케뱅(케이뱅크)과 카뱅(카카오뱅크)은 있지만 빅뱅은 없다
[이코노뉴스=박병호 성남산업진흥원 기업지원본부장] 2017년부터 영업을 시작해 신선한 선풍을 일으킨 케이뱅크(케뱅)와 카카오뱅크(카뱅)를 「인터넷전문은행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특례법」에 의해 만들어진 인터넷전문은행이라 한다. ...
박병호 성남산업진흥원 기업지원본부장  2019-02-23
[남영진] “머리에서 가슴까지 내려오는데 평생 걸려” 김수환추기경 선종 10주년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지난 2월16일은 김수환추기경 선종 10주년이었다. 가톨릭에서는 이에 맞추어 명동성당에서 염수정추기경이 집전하는 추모미사를 올렸다. 18일에는 마침 창립10주년을 맞는 한국가톨릭작곡가협회도 명동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9-02-20
[김미영] 안나푸르나를 다녀오다…흙먼지, 추위, 고산증의 파노라마
[이코노뉴스=김미영 칼럼니스트] 안나푸르나에 다녀왔다. 안나푸르나 간다고 하니 “거가 어데?” 라는 반응이 의외로 많았다. 모두 들어본 적은 있는 에베레스트가 네팔 동쪽에 있다면 안나푸르나는 서쪽에 있다. 5년 전 대학 입시...
김미영 칼럼니스트   2019-02-11
[남영진] 베네수엘라사태, 쿠바 때와 뭐가 다른가?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‘한나라 두 대통령’의 베네수엘라 사태가 점점 깊은 수렁속으로 빠져들고 있다. 미국은 지난 1월23일 의회에서 임시 대통령으로 추대된 후안 과이도 의장을 지지하지만 러시아는 현 대통령인 니콜라스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9-02-08
[김미영] 스카이캐슬은 공고한가…70퍼센트가 진짜라는 드라마가 하고 있는 일들
[이코노뉴스=김미영 칼럼니스트] 결국 나는 1일 방송된 JTBC 드라마 ‘스카이(SKY)캐슬’의 마지막 회를 끝까지 보지 못했다. 치받쳐 오는 국외자 한 명 죽여 놓고 너무도 희희낙락 개과천선이지 않은가. 너무나 훈훈한 모습...
김미영 칼럼니스트  2019-02-02
[남영진] 싱가포르에 이어 베트남, 기대되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국가정보원이 지난 29일 국회 정보위원회에서 북한과 미국이 2월 말로 거론되고 있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의 공동선언문 문안 조정 작업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. 아직 구체적인 회담 일정이나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9-01-31
[이현우] “추상과 인식의 경계에서 마지막 F1 광고를 노렸던 말보로”
[이코노뉴스=이현우 텍사스A&M대학교 교수] 미하엘 슈마허. 세상에서 가장 빠르고 최첨단인 머신들이 경쟁하는 F1(포뮬러원)을 제패한 황제. 그는 총 91번의 F1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하였고, 7회 F1 시즌 챔피언을 달성한 독보적인 레이서다. ...
이현우 텍사스A&M대학교 교수  2019-01-30
[민족미래연구소] 왜 직장에는 인권이 없을까
[이코노뉴스=김창훈 민족미래연구소 연구실장] 얼마전 동네 단골 커피숍에 들렀다. 커피를 만드는 중 직원이 갑자기 정색해서 물어본다. TV에서 서지현검사 이야기를 봤는데 도대체 이게 어떻게 가능한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말한다...
김창훈 민족미래연구소 연구실장  2019-01-30
[이현우] 올림픽의 지속가능성…이제 패러다임의 변화 논의해야 할 때
[이코노뉴스=이현우 텍사스A&M대학교 교수] 지난해 6월 스위스 시옹의 2026년 동계올림픽 유치 철회에 이어 7월 오스트리아 그라츠, 11월 캐나다의 캘거리가 줄줄이 유치신청을 철회했다. 그뿐만 아니라 2022년 동계올림픽...
이현우 텍사스A&M대학교 교수   2019-01-15
[남영진] ‘향수’를 파는 서울 도심의 영동곶감 물산전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고향인 충북 영동은 예전에는 곶감으로 유명했지만 지금은 전국 유일의 와인산지로 이름이 나 있다. 서울역에서 매주 특별열차 ‘와인트레인’이 떠난다. 남녀 중고등 동창회모임은 물론 부부들도 많이 이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9-01-14
[김홍국] 문재인 정부, 세종대왕 리더십 모델로 성공 역사 써나가야
[이코노뉴스=김홍국 편집위원] 반만년 역사의 한반도에서 가장 태평성대를 이루며, 역사적 업적이 많은 시대는 언제일까? 역사가나 일반인 모두가 조선조의 성군으로 칭송받는 세종대왕이 이끌던 시절을 꼽을 것이고, 이론의 여지가 적...
김홍국 편집위원/경기대 겸임교수 국제정치학 박사  2019-01-03
[남영진] 동남아 한류, 태국은 시들-'박항서 매직' 베트남은 절정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올겨울 태국 방콕과 베트남 호치민의 한류 분위기가 확 달랐다. 반년 만에 가보는 방콕은 한류 분위기가 시들해졌고 1년 만에 들른 호치민은 후끈 달아있었다.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국가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8-12-28
[김선태] 보이지 않는 변신, 침묵 속의 외침 - 20대를 보라
[이코노뉴스=김선태 편집위원] 1980년부터 2000년 초중반까지 출생한 청년층을 밀레니얼 세대 또는 Z세대라 부르는데, 통칭 20대라 하자.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 지 한 해 뒤 이들 사이에서 ‘놀족’이라는 말이 유행했다. ...
김선태 편집위원  2018-12-21
[김미영] 아들이 제대했다…근육의 반격, 청년 보수화의 한 단면인가
[이코노뉴스=김미영 칼럼니스트] 아들이 군에서 제대했다. 아들 군대 가 있는 동안 집 앞에 태극기를 달아 놨다는 사람도 봤지만(무슨 심정인지 알 듯 모를 듯.) 나는 ‘엄마 맞아?’ 소리 들을 만큼 덤덤했다.한 친구는 자식이 군대 들어갈 때 울고 불고...
김미영 칼럼니스트   2018-12-20
[박병호] 창업·벤처 기업 지원…‘막대한 예산집행, 과연 효과는 보고 있나’
[이코노뉴스=박병호 인커리지파트너스 대표] 중소벤처기업부(이하 중기부)는 2019년 예산을 10조2000억원으로 편성했는데 역대 최대 규모라고 한다. 편성된 예산의 절반 이상은 창업기업자금과 소상공인전용 융자 목적으로서 기술...
박병호 인커리지파트너스 대표  2018-12-18
[연재] 정치권, 기득권 허물고 정치개혁 및 유치원3법 통과시키라
[이코노뉴스=김홍국 편집위원] 맹자(孟子)는 말하였다. "천하에 올바른 도가 행해지고 있을 때에는 덕이 작은 자는 덕이 큰 자의 쓰임을 받으며, 현명한 자는 보다 더 현명한 자의 쓰임을 받는다. 그러나 천하에 올바른 도가 행해지지 않게 되면, 작은 나...
김홍국 편집위원/경기대 겸임교수 국제정치학 박사  2018-12-12
[남영진] 유일한 유승민 IOC위원을 스포츠 외교대사로 활용해야
[이코노뉴스=남영진 논설고문] 12월의 첫날인 지난 토, 일요일 이틀간 경기도 가평에서 ‘유승민 IOC위원과 함께하는’ 제1회 KBS강태원복지재단배 전국 탁구대회가 열렸다. 전국 각지에서 온 600명의 아마추어 선수들이 몰려들었다. ...
남영진 논설고문/행정학 박사  2018-12-07
[김홍국] 철저한 과거청산과 따뜻한 용서…‘만델라 정신’ 꽃피어나길
[이코노뉴스=김홍국 편집위원] 12월 5일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첫 흑인 대통령이자 민주주의와 인권을 향한 투쟁으로 헌신한 넬슨 만델라(1918~2013) 전 대통령이 5년 전 타계한 날이다. 만델라 대통령의 삶을 탐구해왔고,...
김홍국 편집위원/경기대 겸임교수 국제정치학 박사  2018-12-06
[김선태] 두 글자의 마술, ‘슬로건’의 힘 – 소프트뱅크의 경우
[이코노뉴스=김선태 편집위원] 일본 소프트뱅크사는 초기에 잡화 자영업점(나까마)으로 시작하여 마이크로소프트 제품을 일본 시중에 판매하는 소매유통점으로 간신히 자리 잡았는데 이후 급성장하여 2018년 3월 결산 기준 총자산 300조원과 매출 100조원으...
김선태 편집위원  2018-12-04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
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, 907호 (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)  |  대표전화 : 02-464-5954  |  팩스 : 02-464-5958  |  대표법인 : 이코노뉴스
등록번호 : 서울, 아03530  |  등록일 : 2015년 01월 19일  |  발행인 : 이종수  |  편집인 : 조희제  |  상임고문 남영진  |  청소년보호책임자 : 조희제
Copyright © 2021 이코노뉴스. All rights reserved.